HOME   >   새소식   >   MT에 바란다

MT에 바란다

언제나 열린 뉴스 머니투데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말씀을 기다립니다.
최고의 서비스를 지향하는 머니투데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60조 이민경제' 기사 문제점이 많습니다. 박철민2016-01-04
저는 머니투데이 독자입니다.
'60조 이민경제' 시리즈 기사는 독자가 보기에는 불편한 기사입니다.
이민이라는 것은 단순히 경제적 문제가 아니라 사회적 문제이기도 한데, 너무 경제적으로만 보는 것 같습니다.
한국은 단일민족 국가입니다. 이민유입은 기존국민과 후세의 권리를 침해할 수 있는 문제입니다.
좀 신중하게 접근해 주시길 바랍니다.

대규모 이민은 또한 심각한 사회문제를 유발시킵니다.
외국인노동자가 대부분 동남아.이슬람권국가인 점을 감안하면 한국사회와 맞지 않습니다.
이민같은 사회적 문제를 단순히 경제적 관점으로만 기술하는 것은 문제가 많으며,
자꾸 이렇게 비합리적인 기사를 쏟아내면 머니투데이 구독을 취소할 수도 있습니다.

외국인노동자는 대부분의 월급을 본국에 송금하기 때문에 경제발전에 큰 도움이 안 됩니다. 또한 단순히 싼 인건비 때문에 국내 노동시장을 왜곡하고 실업률을 증가시키기도 합니다.

일본은 저출산고령화로 노동력 부족을 겪자 대안으로 로봇산업을 발전시키고 있습니다. 로봇산업은 고부가가치 산업이기 때문에 새로운 성장동력이 될 수 있습니다.
로봇산업에 대해서도 자세히 기술해 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