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MT에 바란다

MT에 바란다

언제나 열린 뉴스 머니투데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말씀을 기다립니다.
최고의 서비스를 지향하는 머니투데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중기 협력팀 이두리 기자님께 임형우2017-05-17
안녕하세요? 저는 지난 에듀윌 패밀리데이에서 애니멀매직쇼를 진행했던 황갑주 마술사의 매니저 임형우라고 합니다.
다름이 아니라 기사에 저희 애니멀매직쇼가 마술사k님께서 진행한 것으로 나와있더라구요. 다른 사람들이 보았을 때
별 것 아니라고 생각 하실 수 있겠지만. 저희가 정말 열심히 노력하고 연구해서 만든 마술쇼입니다....
더군다나 최근 저희를 사칭해서 공연을 다녔던 사건도 발생하였고, 지금도 어디에서 인가 저희 공연을 베껴서 이득을 취하고
있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기사내용에 애니멀매직쇼(동물마술)은 마술사k가 아닌 황갑주 마술사의 공연이었다고 몇 글자만 적어주신다면 저희에게
큰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조금 귀찮고 힘든 일 일 수도 있겠지만 정말 간곡히 부탁드리겠습니다.

이상 임형우 매니저였습니다. 앞으로도 좋은기사 부탁드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