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MT에 바란다

MT에 바란다

언제나 열린 뉴스 머니투데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말씀을 기다립니다.
최고의 서비스를 지향하는 머니투데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머니투데이입니다 머니투데이2018-06-25
안녕하세요, 머니투데이입니다.

머니투데이 사이트 운영 정책 수립 시에,
페이스북, 트위터 계정을 통한 댓글 작성 정책을 수립하였습니다.

다만 페이스북, 트위터 외의 SNS 계정을 통해서도 로그인을 하실 수 있도록 보완할 예정이며,
머니투데이 회원이신 경우에도 댓글을 통해 다양한 의견 남기실 수 있도록 로그인 방법 개선하도록 하겠습니다.

머니투데이 서비스에 따뜻한 관심 보내주신 점 감사드립니다.
다음글
다음 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이전글
안녕하세요. 뷰티플마인드 입니다.(건양사이버대학 보도 정정 관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