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MT에 바란다

MT에 바란다

언제나 열린 뉴스 머니투데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말씀을 기다립니다.
최고의 서비스를 지향하는 머니투데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삼성기사에 댓글 못달게 고생들 하십니다. 춘만복2011-09-02
삼성관련기사 댓글에 뭔놈의 제약을 그리 많이들 걸어놓으셨다나요..

별짓다하다 결국에 글하나 못남겼군요..ㅎㅎㅎ

참 불쌍한 제왕이죠? 삼성..



그런데..

이싸이트 모태가 리얼인가요..조작인가요?



고생들 하세요~


자기들이 주류라고 착각하던 시대는 지났습니다~
요근래 이나라 이국민들 바보찾기 힘들겁니다~
그래도 풋~ 나중엔 헛~ 마지막엔 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