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MT에 바란다

MT에 바란다

언제나 열린 뉴스 머니투데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말씀을 기다립니다.
최고의 서비스를 지향하는 머니투데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김도윤기자님 빠른 답변에 감사드립니다. 몇가지.. 나현호2015-06-29
사실관계에 대해서 확인 바랍니다. 이미 공부 하셨겠지만 노파심에 적어봅니다.       "주요 임원의 퇴사와 대표이사의 주식 매도 역시 다른 매체에서 기사화된 적이 없는 만큼 독자와 투자자에게 알리는 게 좋다고 판단했습니다." - 주요 임원인 김철환 본부장에 대해서는 개인적인 사정인지 아니면 최근 논란이 된 4월달 내부정보 이용 매도를 문제 삼아 회사에서 내친 것인지는 확실하지 않지만 어떠한 경우든 회사는 이에 대해 책임을 물어 정리한 것으로 보입니다.그리고 대표이사의 주식 매도는 약 47억정도 이며 이는 IBK은행 담보 대출 상환일이 옴에 따라 경영권 보호를 위해 대출 상환용으로 매도 한것으로 회사 경영의지를 보여준 것입니다. "앞으로도 계속 내츄럴엔도텍을 지켜보고 취재하고 기사를 작성할 계획입니다. 한국소비자원에 대한 취재도 하겠습니다"- 현재 소비자원 하정철 팀장의 발표 관련하여 수 많은 오해가 쌓인 상태이고 많은 분들이 궁금해 하십니다. 제가 가장 궁금해 하는 부분은 그것입니다. 하정철 팀장 또한 이엽우피소의 독성 관련 내용 발표전에 수많은 자료를 검색해 보았을텐데, 굳이 중국에서도 식용으로 쓰이는 이엽우피소를 중국의 한 대학에서 독성연구한 것을 찾아 발표했는지 좀 의아스럽습니다. 또한  FDA 독성 논문 관련 내용은 정말 헤프닝으로 그 데이터베이스에 마늘이나 인삼을 검색하면 이엽우피소보다는 수십배 많은 연구결과가 쏟아져 나옵니다. 같은 사실이긴 하지만 중립적으로 발표한 것이 아닌것으로 생각됩니다. 소비자원의 발표에 따라 기업과 백수오 농가, 그리고 홈쇼핑 등 수많은 관련자들이 고통을 겪고 있습니다. 과거 쓰레기 만두파동 언론이 갖다 붙인 쓰레기라는 단어 때문에 수많은 사람들이 지금도 만두에 쓰레기를 넣은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 덕분이 해당 만두 기업 사장은 억울함을 호소하며 자살까지 했습니다. 펜이 가진 힘이 정말 상상초월합니다. 앞으로 기자님의 많은 활약과 보다 깊이 있는 기사를 부탁드리며 바쁘실텐데빠른 답변에 감사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