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MT에 바란다

MT에 바란다

언제나 열린 뉴스 머니투데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말씀을 기다립니다.
최고의 서비스를 지향하는 머니투데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안녕하십니까 승주심슨2012-09-18
안녕하십니까.

저는 가톨릭대학교 경영학과에 재학중인 이승주라고 합니다.

다름이 아니라 머니투데이 기사 중 박창욱 기자님이 작성하신 2012년 9월 15일자

[기 소르망, "김기덕 감독 "한류"의 일부 아냐"] 기사 중

"카톨릭대"라는 오기가 있어 원래 맞는 표기인 "가톨릭대"로 수정해주십사 부탁을 드립니다.

실제 외래-외국어의 한국어 표기법을 따르면 "카톨릭"가 아닌 "가톨릭"으로 표기하는 것이 맞습니다.

사소해 보일 수도 있는 문제지만,

"가톨릭대"와 "카톨릭대"는 엄연히 다르고 또 수많은 이해관계자가 연결되어 있는 대학의 이름이기에

반드시 바른 표기로 바로 잡아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

머니투데이가 대중들에게 파급력이 있고 수많은 네티즌들이 쉽게 접근할 수있는 인터넷 신문사라는 매체라는 점에서

이러한 오기가 꼭 수정되었으면 합니다.

가능하다면 앞으로 "가톨릭대"로 검색해서 볼 수있는 머니투데이 뉴스가 많아졌으면 좋겠습니다.

바쁜 업무 중에 귀찮으시겠지만 부탁드리겠습니다.


가톨릭대 학생 드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