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MT에 바란다

MT에 바란다

언제나 열린 뉴스 머니투데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말씀을 기다립니다.
최고의 서비스를 지향하는 머니투데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소셜댓글 지우는 법 꿈꾸는엘리2011-12-06
기사 퍼가는 것인줄알고 소셜댓글을 썼는데...제 페북에서 지워도 계속 페이지에 남아있네요.

어떻게 지우는지 알려주세요.

제 페북에서 지울때 지우는 것으로 확인했는데 아직도 보인다고 하네요.

지우고 싶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