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새소식   >   MT에 바란다

MT에 바란다

언제나 열린 뉴스 머니투데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말씀을 기다립니다.
최고의 서비스를 지향하는 머니투데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강용석 "국민 뜻 대변해 이준석 고발" 기사관련 위쩐2012-01-11
안녕하세요

언제나 수고가 많으십니다.

저는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홍보팀 직원입니다.

양영권 기자님이 쓰신 강용석 "국민 뜻 대변해 이준석 고발" 기사를 보았으며

본원의 기관명 표기를
긴히 변경요청 드리고자 메일 드립니다.

서울성모병원은 2009년 3월 23일 오픈과 함께
강남성모병원에서 서울성모병원으로 기관명이 변경되었으며

금일 기사 및 향후 기사검색으로 기관명을 보시는 분들에게
불필요한 혼돈을 드릴 것이 우려되어 정정요청을 드립니다.

또한 지속적으로 서울성모병원으로 게재해 주심을 부탁드리겠습니다

바쁘신 용무 중에 양해말씀 드리며
앞으로도 저희 서울성모병원에 많은 관심 부탁드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