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93.50 637.01 1178.90
▼31.82 ▼12.86 ▲8.8
-1.50% -1.98% +0.75%

불타버린 파리 850년 역사…노트르담 대성당, 화재로 첨탑·지붕 소실

머니투데이|입력 : 2019.04.16
  • 0%
  • 0%

850년 역사를 자랑하는 프랑스 파리의 상징 노트르담 대성당에 15일 저녁(현지시간) 큰 불이 나 성당의 첨탑과 지붕이 무너졌다. 다행히 소방당국의 진화작업으로 큰 불길이 잡혀 대성당 건물 전체가 불타는 재앙으로는 번지지 않았다.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노트르담 성당이 있는 시테섬 현장에서 대국민 발표를 갖고 "엄숙하게 말하길, 이 성당은 우리가 다시 짓겠다"고 말했다.

사진=AFP
영상 편집=김현아 기자

Kevin MacLeod의 Laendler in C Minor Hess 68은(는) Creative Commons Attribution 라이선스(https://creativecommons.org/licenses/by/4.0/)에 따라 라이선스가 부여됩니다.
출처: http://incompetech.com/music/royalty-free/?keywords=laendler&Search=Search
아티스트: http://incompetech.com/


유튜브 구독하기 https://goo.gl/RAjn11

머니투데이 공식 홈페이지 https://m.mt.co.kr
페이스북 https://facebook.com/mt.co.kr

취재현장의 따끈한 영상 놓치지 마세요

네이버 법률판 구독신청
2019 모바일 컨퍼런스
블록체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