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068.17 646.80 1185.20
▲0.77 ▲5.34 ▲0.3
+0.04% +0.83% +0.03%

문희상 국회의장, '패스트트랙' 항의 방문한 임이자 자유한국당 의원 얼굴 '쓰담쓰담'

머니투데이|입력 : 2019.04.24
  • 0%
  • 0%

아수라장에서 웬 '쓰담쓰담'?

24일 문희상 국회의장실에서 벌어진 논란이다. 이날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선거제 개편안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신설안의 '패스트트랙' 처리에 반발하며 국회의장실을 항의 방문했다.

앞서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 소속인 오신환 바른미래당 의원이 패스트트랙에 반대 의사를 밝히자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오 의원을 사개특위 위원에서 사임시키고 다른 의원을 보임할 수 있다고 시사한데 따른 한국당 의원들의 실력행사였다. 문 의장에게 오 의원의 사보임을 막아달라며 의장실을 찾은 것.

"의장님 사퇴하세요"한국당 의원들의 거친 외침이 이어지며 현장은 아수라장으로 변했다. 이 과정에서 문 의장의 임이자 한국당 의원 '성추행 의혹'이 불거졌다. 임 의원과 마주선 문 의장이 임 의원의 복부를 손으로 접촉하자 임 의원이 '이러시면 성희롱입니다'라 항의했고, 이에 문 의장이 '그럼 이렇게 하면 되겠냐'며 임 의원의 얼굴을 두 차례 감쌌다는 게 자유한국당의 주장이다.

실제로 문 의장이 임 의원의 얼굴을 양 손으로 감싸며 '쓰담쓰담'하는 장면이 영상으로 포착됐다. 자유한국당은 '임이자 의원을 성추행한 문희상 국회의장은 즉각 사퇴하라'고 주장했다.

영상 제공 : 자유한국당
영상 편집 : 김현아 기자



유튜브 구독하기 https://goo.gl/RAjn11

머니투데이 공식 홈페이지 https://m.mt.co.kr
페이스북 https://facebook.com/mt.co.kr

취재현장의 따끈한 영상 놓치지 마세요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