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머니투데이 인스타그램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입 트인지 110일여만에 그림 뚝딱… AI전쟁, 판 뒤집혔다

단독 땅 파더니 '찰칵'…그 사람 사라지고 강남 주택 화단엔 '마약' 땅 파더니 '찰칵'…그 사람 사라지고 강남 주택 화단엔 '마약' 서울 강남구 논현동 한 주택단지 화단에서 마약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경찰은 화단에 마약을 묻은 용의자를 DNA 검사 등을 통해 쫓고 있다. 22일 경찰에 따르면 강남경찰서는 최근 "수상한 사람이 주택 화단의 흙을 파서 무언가를 묻었다. 사진으로 묻은 곳을 찍고 사라졌다"는 신고를 받았다. 신고자는 주택 맞은편에서 상황을 목격했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화단 속 흙을 파헤쳐 고무풍선 안에 담긴 플라스틱 약통을 발견했다. 약통 안에는 마약류로 추정되는 물질이 있었다. 대마초의 형태는 아닌 것으로 조사됐다. ...
동의 없이 공원에 골프장을?…서대문구 주민들, '반대서명'까지 동의 없이 공원에 골프장을?…서대문구 주민들, '반대서명'까지 서울 서대문구가 백련근린공원 부지에 '파크골프장 조성 사업'을 추진 중인 가운데, 인근 주민들은 "사전 동의가 없었다"며 반발하고 있다. 주민들은 구청 앞에 모여 매주 시위를 벌이는 한편, 반대 서명을 받으며 해당 사업 진행 중단을 촉구 중이다. 이에 구청 측은 현재 사업과 관련해 주민 설명회와 면담을 계획 중이라고 밝혔다.22일 서대문구에 따르면 현재 구는 홍은동 산11-313 백련근린공원 일대에 파크골프장 조성 사업을 추진 중이다. 사업 관련 올 초 구비 7억5000만원을 투입해 조성하겠다는 계획을 마련했으며,...

포토 · 영상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