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3258.63 997.37 1117.00
보합 6.5 보합 0.04 ▲0.3
+0.20% -0.00% +0.03%

코스피 하루만에 또 최고치…"호텔·음식료 등 내수주 주목"

택배노조 "인력 투입 시기 상당한 진전…노동시간은 아직" 택배노조 "인력 투입 시기 상당한 진전…노동시간은 아직" 총파업에 돌입한 택배노조가 사회적 합의기구 회의에서 물류인력 투입 시기에 대한 수용 가능한 제안을 도출했다고 밝혔다.진경호 택배노조 위원장은 15일 저녁 서울 여의도 일대에서 열린 집회에 참석해 이같이 밝히며 "세부적 사안에 대한 상당한 진전이 있었지만 여전히 우체국 택배 문제가 해결되지 않고 있고 노동시간에 따른 후속 문제가 해결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진 위원장은 "가장 쟁점이 됐던 물류인력 투입 시기와 관련해 노동조합이 수용 가능할 만한 제안이 오늘 도출됐다"며 "6월말까지 표준계...
"팝송 느낀 점 적는 시험에 부정행위라니…" 딸 잃은 엄마의 하소연 "팝송 느낀 점 적는 시험에 부정행위라니…" 딸 잃은 엄마의 하소연 "말괄량이 같고 항상 잘 웃는 둘째딸이었어요."지난 10일 오전 9시45분. 경북 안동의 한 기숙사형 여자고등학교에 다니던 A양(17)이 극단적인 선택으로 숨졌다. 당일 A양은 1교시 영어 수업 수행평가를 치르던 중 담당 교사에게 부정행위를 했다는 지적을 들었다. A양은 교무실의 별도 공간에서 홀로 경위서와 반성문을 쓰다 학교를 나와 인근 아파트 15층으로 향했다. A양의 어머니인 B씨(47)는 15일 머니투데이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하루아침에 둘째딸이 그렇게 된 것이 믿기지 않는다"고 눈물을 흘...

포토 · 영상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