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3286.10 1012.62 1134.90
▲9.91 ▼3.84 ▼2.8
+0.30% -0.38% -0.25%

코스피 또 사상 최고치…"기술주·성장주 당분간 강세"

'文대통령 삽화'도 범죄 기사에…조선일보, 처음 아니었다 '文대통령 삽화'도 범죄 기사에…조선일보, 처음 아니었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그의 딸 조민씨의 삽화를 "성매매 기사"에 활용해 비판받은 조선일보가 문재인 대통령의 삽화도 사기 등 범죄 기사 여러 차례 활용했던 것으로 확인됐다.조선일보는 24일 "부적절한 일러스트 사용 사과드립니다, 철저히 관리하겠습니다"라는 제목의 공지를 올렸다.신문 측은 "조선닷컴은 "성매매 유인해 지갑 턴 3인조" 제하의 기사에서 조국씨와 조민씨를 연상시킬 수 있는 일러스트를 게재한 해당 기자의 과거 기사를 조사한 결과, 지난해 두 건의 기사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연상시킬 수 있는 일러스트...
다들 '전기차' 올인하는데…국내는 현대차·기아 빼면 '잠잠' 다들 '전기차' 올인하는데…국내는 현대차·기아 빼면 '잠잠' 전 세계 완성차 업체들이 내연기관차 중심에서 전기차 위주로 사업을 개편하는 이른바 "전동화 전략"을 발표하고 있지만 국내는 현대차·기아를 빼고는 잠잠하다. 생존 문제 때문에 장기 계획을 제시하기 어려운 상황 때문이다.24일 완성차 업계에 따르면 전동화에 가장 적극적인 건 아우디폭스바겐그룹이다. 국내에서는 고투제로(goTozero)라는 그룹의 탄소중립 전략을 홍보하는 행사까지 열면서 전기차의 중요성에 대해 꾸준히 강조해오던 곳이다.━글로벌 트렌드 된 "전동화"…아우디폭스바겐·벤츠·BMW "전기차 판매비중 대폭 높이겠다&quo...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