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머니투데이 인스타그램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오늘의 증시
코스피 코스닥 원/달러
2341.78 750.95 1300.30
▲41.44 ▲28.22 ▲3.2
+1.80% +3.90% +0.25%

IMF 이후 처음 보는 물가상승률..."이 속도면 7% 넘긴다"

호주에선 청소도우미 연봉이 1억원…"그래도 일할 사람 없다" 호주에선 청소도우미 연봉이 1억원…"그래도 일할 사람 없다" 호주 청소업체들이 인력난 속에 청소 근로자들의 시급을 잇따라 인상하고 있다. 초보 청소 도우미의 연봉이 대졸자 연봉을 뛰어넘는데다 우리 돈 1억원에 이르는 사례도 나온다. 3일(현지시간) 데일리메일 등 외신에 따르면 호주 시드니에 있는 청소 도우미 소개업체 앱솔루트 도메스틱스는 일할 사람을 구할 수 없어 시급을 계속 올리고 있다.조이 베스 이사는 "최근 시급을 45호주달러(약 4만원)까지 올렸다"며 "하루 8시간·일주일 5일 풀타임(40시간) 근무를 기준으로 연봉으로 환산하면 9만3600호주달러(약 835...
"피로회복제예요" 택시기사들, 이 음료 마시고 1700만원 털렸다 "피로회복제예요" 택시기사들, 이 음료 마시고 1700만원 털렸다 택시 기사들에게 수면제를 탄 음료를 먹인 후 1700만원 상당을 훔쳐 유흥비에 탕진한 30대가 검찰에 송치됐다. 대전 서부경찰서는 강도 등 혐의로 30대 남성 A씨를 구속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5일 밝혔다.A씨는 지난달 18일 경기도 남양주의 한 지하 주차장에서 택시 기사 B씨에게 수면제를 탄 음료를 피로회복제로 속여 마시게 했다.이후 A씨는 잠든 B씨의 휴대전화와 신용카드를 훔쳐 스마트폰 및 전자제품을 구매해 되판 혐의를 받는다.또한 A씨는 지난달 22일 대전에서도 택시 기사 C씨에게 수면제를 탄 음료를 권유, 이를 마신 C씨가 ...

포토 · 영상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