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머니투데이 인스타그램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中화장품에 밀렸다"…'설화수'에 열광했던 중국인들의 변심

'과자 7만원' 바가지 논란에 영양군 2차 사과…"외부상인도 관리" '과자 7만원' 바가지 논란에 영양군 2차 사과…"외부상인도 관리" 경북 영양군이 KBS2 예능 '1박 2일' 시즌4 방송 이후 불거진 전통시장 바가지 논란이 사그라지지 않자 뒤늦게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했다.영양군은 6일 홈페이지를 통해 "'1박2일' 프로그램에서 방영된 옛날 과자 바가지 논란과 관련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린 데 대해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고개를 숙였다. 이어 "지난 5일 우리 군이 배포한 해명자료에서 이번 일을 마치 외부 상인만의 문제인 것처럼 언급한 것에 대해서도 부적절했음을 인정하며 거듭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쌀자루에 女시신"…18년 미제 연쇄살인 단서는 '엽기 토끼' "쌀자루에 女시신"…18년 미제 연쇄살인 단서는 '엽기 토끼' 뉴스를 통해 우리를 웃고 울렸던 어제의 오늘을 다시 만나봅니다."골목에 웬 쌀자루가 놓여 있어 열어보니 여자가 숨진 채 들어 있었습니다."18년 전 서울 양천구 신정동의 한 초등학교 후문 골목 쓰레기 무단 투기 현장에서 쌀자루에 씐 채 묶여 있는 여성 시신이 환경공무관에 의해 발견됐다. 시신은 여러 끈으로 결박돼 있고 곳곳에는 폭행 흔적이 남아 있었다.이 사건은 아직 미제로 남아 있는 이른바 '신정동 엽기토끼 살인사건'의 시작이었다. 신원미상의 범인은 이후 두 차례 더 범행을 저질렀고 경찰은 여전히 이들을 추적하고...

포토 · 영상

정치
사회
벤처·
스타트업
헬스·
바이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