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머니투데이 인스타그램
통합검색

오늘의 증시

-73%, -66%, -55% 참혹한 카카오그룹… 또 자회사 상장 논란

필로폰 902㎏ 비행기 부품에 숨겨온 마약 밀수범, 징역 30년 필로폰 902㎏ 비행기 부품에 숨겨온 마약 밀수범, 징역 30년 해외에서 필로폰을 항공기 부품에 숨겨 국내로 밀수입한 뒤 호주에 대거 팔아넘긴 마약사범이 중형을 선고받았다.부산지법 형사5부는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된 호주 국적 A씨(30대)에게 징역 30년을 선고했다고 5일 밝혔다.A씨와 경제적으로 긴밀한 관계였던 공범 B씨(30대)는 징역 5년에 추징금 1억1927만원을 명령 받았다.판결문에 따르면 A씨는 호주에서 활동하는 국제 마약 밀수조직원들과 함께 멕시코에서 국내로 필로폰을 밀수입한 뒤 호주로 밀수출하기로 공모했다.A씨는 필로폰이 숨겨진 헬리컬기어(비행기 감속...
현장+ "최정우 회장 주말 일정이 궁금한 게 아닌데요" "최정우 회장 주말 일정이 궁금한 게 아닌데요"

포토 · 영상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